Lovelies!


I guess the first thing I should be saying is "Hello July"!




There is something about black and white that I cannot for the life of me get over. The versatility with monochrome will honestly keep me coming back for more. I've gotten so used to pairing my outfits with sneakers or oxfords. I tend to go more towards the comfortable side when styling for my blog posts or even in general.

On rare occasions I find my eyes drifting towards the heels and pump section in my wardrobe. I often ask myself do I want to be comfy and cute with a sudden mixture of sassy badass. Yeah I'll go with sassy badass with this look.

To me adding pumps can make or break an outfit. For this look I'm glad I picked the pumps over sneakers.

~


안돼서!

내가 말을해야 할 첫 번째 일이 "안녕하세요 7월"추측!
나는 내 인생을 통해 얻을 수없는 흑백에 대해 뭔가가있다. 흑백과 다양성 솔직히 내가 더 많은 것을 위해 돌아 오는 유지할 것이다. 그래서 운동화 또는 옥스포드 내 의상을 페어링하는 데 사용 오긴했는데. 내 블로그 게시물 또는 일반적으로 스타일링 할 때 나는 편안한 측면으로 더 이동하는 경향이있다.

드문 경우에 나는 내 옷장에있는 발 뒤꿈치와 펌프 부분을 향해 표류 내 눈을 찾을 수 있습니다. 나는 종종 나 자신이 내가 팬티 늠름한 갑자기 혼합물 편안하고 귀여운되고 싶어 부탁드립니다. 그래, 나는이 얼굴로 팬티 늠름한와 함께 갈 것입니다.

나에게 만들거나 옷을 깰 수 펌프를 추가. 이 모습은 내가 운동화를 통해 펌프를 집어 기쁘다.

LeLondonChic-5524

LeLondonChic-5525

LeLondonChic-5527

LeLondonChic-5551

LeLondonChic-5555

LeLondonChic-5553

LeLondonChic-5540

LeLondonChic-5541

LeLondonChic-5535

LeLondonChic-5529

LeLondonChic-5531

LeLondonChic-5533

LeLondonChic-5543

Top | here | Blazer | here | Jeans | here | Pumps | here | Purse | sold out | Jewelry | similar | Fedora | here | Sunglasses | here | Makeup | My friend Gl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