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shington, DC, USA

Androgynous Vibes


What happens when you realize that you look 10x better in men clothing!? I always loved wearing men's clothing. Growing up a tomboy and playing outside to my heart's content. Not even caring about all the scars I got. Which now I regret cause I have some crazy permanent scars on my knees and my legs from my crazy antics as a kid. Because of that and gaining a little weight I found myself straying away from dresses and skirts and more into jeans because that's what made me comfortable. I am beyond comfortable with this look. I feel like I have FINALLY found my NICHE. Some bloggers find their " Niche " before starting their blog but some others like me who had a little bit of a harder time finding theirs. I am glad that I did though. NO worries I will be throwing some girly looks in there once in a while to keep you guys on your toes.

I cannot even begin to tell you guys how much fun I had shooting this look. I was definitely in my comfort zone. I didn't care if there were eyes on me. Which normally happens when le boyfriend and I go out to take photos. My mind and mood for this look was in a good place. My new found happy place.

Le boyfriend also said that he loved me in trousers rather than jeans. I am constantly making mental notes. Buying men trousers is at the top of it! Even though the trousers I am wearing for this look I bought out of the women section. These bad boys are better than I thought they were going to be! Score for my go to store Forever 21! Way to really step up the clothing game.


I cannot stress enough that you don't have to splurge to look expensive. 


The Oversized Sweater and the Coat were both bought from the men's department at H&M! For my daily men outfit fixes I will be going to H&M! They always know what I am looking for. Plus le boyfriend loves H&M so that will be another thing that we can do together!

KR

당신이 남자 의류 10 배 더 잘 실현하면 어떻게됩니까!? 난 항상 남자의 옷을 입고 사랑했다. 말괄량이을 자라 내 마음의 콘텐츠를 외부 재생. 심지어 내가 가진 모든 상처에 대해 걱정하지 않습니다. 어느 내가 어렸을 때 나의 미친 익살에서 내 무릎과 다리에 어떤 미친 영구적 인 흉터가 원인 지금은 후회. 그와 약간의 무게를 얻고 있기 때문에 나는 나를 편안하게 만들어 무엇 때문에 자신 청바지에 떨어져 드레스와 스커트 등에서 방황 발견했다. 나는이 얼굴로 편안 이상입니다. 나는 마침내 내 틈새 시장을 발견했습니다 같은 느낌. 일부 블로거는 자신의 블로그하지만 열심히 약간의 시간이 그들의 것을 발견했다 나 같은 몇 가지 다른를 시작하기 전에 자신의 "틈새"를 찾을 수 있습니다. 내가 생각했던 것이 기쁘다. 나는 가끔 거기에 어떤 가리 외모를 던지고됩니다 걱정은 당신의 발가락에 너희들을 유지 없습니다.

나는 심지어 내가이 모습을 촬영했다 얼마나 재미 너희들에게 시작할 수 없습니다. 나는 나의 안락 지역에서 확실히했다. 나에 눈이 있다면 난 상관하지 않았다. 어느 제작 남자 친구와 내가 사진을 찍는 외출 할 때 일반적으로 발생합니다. 이 모습에 대한 나의 마음과 기분이 좋은 장소에 있었다. 나의 새로운 발견 행복한 곳.

르 남자 친구는 그가 바지보다는 청바지에 나를 사랑한다고 말했다. 나는 끊임없이 정신 메모를하고있다. 남자 바지를 구입하는 것은 그것의 상단에! 비록 내가 여성 섹션에서 구입이 Look 착용하고있는 바지하지만. 이러한 나쁜 남자 나는 그들이 될 거라고 생각했던 것보다 더 낫다! 내 이동은 영원히 (21)를 저장하기 점수! 방법은 정말 옷 게임을 진행한다.

나는 당신이 비싼보고 과시하지 않아도 충분히 강조 수 없습니다.

오버 사이즈 스웨터와 코트는 모두 H & M에서 남자의 부서에서 구입했다! 나의 일상 남성이 수정 채비를 차려 위해 나는 H & M에가는 것입니다! 그들은 항상 내가 찾고있는 무슨 알고있다. 플러스 르의 남자 친구는 H & M은 그래서 우리가 함께 할 수있는 다른 일이 될 것 사랑합니다!


Coat : H&M ( similar ) or ( similar )

Sweater : H&M ( similar )

Trousers : Forever 21 ( similar )

Scarf : Guess

Hat : H&M

Sneakers : Adidas

Necklace : gifted

SunniesForever 21













Comments

Form for Contact Page (Do not remove)